아기그림책 나비잠

둘이서 둘이서 (보드북)

김복태 글·그림 | 보림
둘이서 둘이서 (보드북)
정가
9,500원
할인가
8,550 (10% 950원 할인)
마일리지
428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9년 01월 25일 | 페이지 : 24쪽 | 크기 : 15 x 19cm
ISBN_13 : 978-89-433-1199-5 | KDC : 810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550 | 독자 서평(0)
혼자서 할 수 없는 것들도 둘이 함께라면 해낼 수 있답니다. 긴 통나무 앞에서 혼자 어쩔 줄 모르는 코끼리, 그러나 둘이 함께라면 긴 통나무를 옮길 수 있지요. 혼자 있는 곰도 몸을 구석구석 닦기에는 힘들지만 둘이 함께 닦는다면 서로의 등도 닦으며 함께할 수 있어요. 이렇게 혼자서는 못하지만 둘이 함께라면 할 수 있는 일이 참 많아요. 귀여운 동물들을 보며 함께하는 것의 즐거움을 느껴 보세요.
김복태
1947년 경북 의성에서 태어났습니다. 중앙일보사 출판국에서 미술 편집 기자로 일한 바 있으며, 미국 오티스 팔슨스 미술대학에서 일러스트레이션 과정을 수료했습니다. ‘한국 아동도서상’(일러스트레이션 부문)을 받았으며, 대표적인 작품으로는『둘이서 둘이서』『엉금엉금 꼬마책』시리즈『울보 내 동생』『생각하는 동화』시리즈,『알쏭달쏭 12가지 띠의 비밀』『가죽 피리』『깔끔이 아저씨』등이 있습니다.
힘든 일도 둘이서, 재미난 일도 둘이서. 함께 하면 훨씬 쉽고, 같이 하면 더욱 재밌다!
더불어 사는 세상, 함께 하는 즐거움을 간결하고 명쾌하게 그린 그림책, 지난 이십오 년 간 독자들에게 사랑받아온 그림책 『둘이서 둘이서』가 보드북으로 새롭게 출간되었다.


이리 기우뚱, 저리 기우뚱, 기우뚱거리는 통나무는 어떻게 옮기나요? 끙끙낑낑 아무리 팔을 뻗어도 손에 안 닿는 등은 어떻게 닦나요? 쿵쿵쿵 아무리 발을 굴러도 옴짝달싹 않는 시소는 어떻게 하면 탈 수 있지요? 둘이서 영차영차, 함께 들면 돼요. 둘이서 쓱쓱싹싹, 서로 닦아 주면 되고요. 둘이 마주보고 앉아서 오르락내리락 함께 타면 돼요. 둘이서, 둘이서요!
경쾌하고 간결하면서도 울림 깊은 그림책 『둘이서 둘이서』는 1994년에 처음 출간된 이래 지금까지 이십오 년 세월 동안 어린 독자들과 부모들에게서 한결같은 사랑을 받고 있어요. 초등학교 국어 교과서에 수록되기도 했고요. 독자들의 사랑에 힘입어 초판 출간 후 십 년째 되는 해에는 내용을 다듬고 그림을 새로 그려 개정판을 출간했고, 이번에는 좀 더 어린 독자들도 손쉽게 만날 수 있도록 보다 튼튼하고 책장을 넘기기 쉬운 보드북을 선보이게 되었습니다.
이 그림책은 문제 상황을 제시하고 해결 방법을 보여주는 문답 구조의 간결한 이야기 속에‘어렵고 힘들고 어려운 일도 친구와 힘을 합치면 해결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어요. 세월이 흐르고 사람살이의 모습이 아무리 달라진다 해도 늘 마음 깊이 새겨두어야 할 중요한 메시지지요. 이 책은 쉽고 간결하면서도 설득력 있고 따뜻하고 즐거워요. 자기중심적인 사고에서 벗어나기 어려운 영유아기의 어린 독자들은 이 책을 즐겁게 보면서 형제자매나 친구와 협동하는 법을 자연스럽게 배우고, 또 다른 사람들과 함께 하는 즐거움, 더불어 사는 세상의 아름다움을 맛보게 될 거예요.
글은 운율이 잘 맞고 기우뚱기우뚱, 휘청휘청과 같은 흉내말을 적절하게 활용해서 입에 착착 붙어요. 연둣빛 새순 돋는 봄부터 흰 눈 펑펑 내리는 겨울까지 변화하는 자연 속에서 귀여운 동물들이 서로 돕고 함께 하는 일상이 오밀조밀 정겹습니다. 이 소박하고 따뜻한 그림책이 앞으로도 오래도록 어린 독자들에게 사랑받기를 기대합니다.

꼬리가 있으면 좋겠어! (보드북)
정재원 글, 이혜리 그림
머리 감는 책
최정선 글, 김동수 그림
모두 모두 하품해요
아니타 베이스테르보스 글·그림, 엄혜숙 옮김

가죽 피리
이현주 지음, 김복태 그림
둘이서 둘이서
김복태 글·그림
알쏭달쏭 12가지 띠의 비밀
우리누리, 김복태 지음

갯벌이 좋아요
유애로 글·그림
사과가 쿵!
다다 히로시 지음, 정근 옮김
누구 그림자일까?
최숙희 글·그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