곰곰어린이 19

꽃으로 만든 소시지

오드랑 글, 스테파니 블레이크 그림, 이주영 옮김 | 책속물고기
꽃으로 만든 소시지
정가
8,500원
할인가
7,650 (10% 850원 할인)
마일리지
383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6년 11월 05일 | 페이지 : 60쪽 | 크기 : 15.2 x 21cm
ISBN_13 : 979-11-86670-54-5 | KDC : 813.8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500 | 독자 서평(0)
교과관련
1학년 국어 2학기 11월 4. 다정하게 지내요
2학년 국어 1학기 07월 8. 재미가 새록새록
마음과 마음이 통하는 시
소박함과 예리함이 조화롭다
내 맘처럼
『내가 좋아하는 아이』의 개정판입니다. 아이들 첫사랑의 감정을 귀엽고 재미나게 풀어낸 이야기입니다. 주인공 폴은 자기에게 일어난 일을 결국 스스로 해결하고, 자신이 좋아하는 리종과 관계도 회복합니다. 아이들은 폴의 감정에 공감을 느낄 것입니다. 고양이로 표현한 귀여운 그림은 이야기와 잘 어우러집니다.
오드랑
두 아이의 엄마인 오드랑은 여행을 아주 좋아합니다. 프랑스에서 오드랑은 시인이며 가수이자 소설가입니다. 오드랑이 지은 어린이책은 친근한 소재로 아이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지은 책으로는『올슨 패터슨의 모험』『내가 좋아하는 것』『가난한 사람들의 천국』등이 있습니다.
스테파니 블레이크(Stephanie Blake)
1968년 미국에서 태어났습니다. 중국어를 공부했으나 그림 그리는 것을 좋아해서 가족의 생일이나 명절에 자기가 직접 만든 책을 선물하곤 했습니다. 현재 프랑스 파리에 살면서 어린이 책에 그림을 그리고 이야기를 만드는 데 전념하고 있습니다. 작품으로는 『까까똥꼬』『빨간 금붕어』등이 있습니다.
이주영
숙명여자대학교 불문학과와 한국외국어대학교 통·번역 대학원을 졸업했습니다. 옮긴 책으로『글로벌리아』『난쟁이의 유희』『비밀의 저택』『다빈치 코드의 진실 - 사전편』『다 빈치 코드의 진실 - 해석편』『꼬마 뱀파이어』1,2권이 있습니다.
아이들도 당당하고 멋지게
문제를 해결할 수 있어요!

아이들은 집에서, 학교에서 다양한 문제에 부딪힙니다. 가족, 친구와의 관계에서 문제가 생길 수 있고, 슬픔이나 좌절 같은 감정을 겪기도 합니다. 또한 자신이 좋아하는 일이 무엇인지, 꿈을 이루려면 어떻게 해야 할지 고민합니다.
『꽃으로 만든 소시지』는 아이들이 공감할 수 있는 문제와 그 문제를 스스로 해결해 나가는 모습을 보여 줍니다. 주인공 폴은 자신에게 벌어진 문제를 고민하고, 깨닫고, 이해하는 과정을 거쳐 바람직한 방향으로 해결합니다. 이렇듯 이 책은 아이들도 충분히 올바른 판단을 할 수 있고, 당당하고 멋지게 시련을 극복할 수 있음을 이야기합니다. 이제 고민에 빠진 폴을 만나 보아요. 폴의 상황을 통해 자신의 문제에 필요한 해결책이 머릿속에 떠오를 것입니다.

지금의 고민이 마음을 자라게 하는 밑거름
폴은 고기를 좋아하고, 나중에 햄 가게를 여는 게 꿈입니다. 그런데 폴이 좋아하는 리종은 채소만 먹습니다. ‘리종이냐, 햄 가게냐.’ 폴은 둘 중에 하나만 선택해야 한다는 생각에 고민하게 됩니다. 소중한 꿈을 포기할 수도 없고, 리종과 헤어질 생각을 하니까 마음이 아프고 자꾸만 눈물이 납니다.
고민은 누구에게나 힘들고 어려운 일입니다. 하지만 고민은 긍정적인 면도 함께 가지고 있습니다. 폴은 이제껏 ‘나’를 중심으로 생각하고 생활하다가, 자신과 다른 가치관을 지닌 리종을 만나면서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지 갈등하게 됩니다. 고민의 시간은 쓰지만, 달콤한 결과가 기다립니다. 고민을 겪고 나서 폴의 세상이 ‘나’에서 ‘우리’라는 상황으로 발전했기 때문입니다.
지금 고민하고 있나요? 고민을 잘 갈무리한다면, 마음을 자라게 하는 좋은 밑거름이 될 것입니다.

열린 생각에서 나오는 새로운 해답
폴은 자신이 고기를 좋아하기 때문에 채소를 좋아하는 리종이 자신을 싫어할 거라고 혼자 판단해 버립니다. 하지만 리종은 폴의 예상과 다르게 행동합니다. 폴이 고기를 좋아한다는 사실을 알고 나서도 폴을 좋아합니다. 리종은 폴을 있는 그대로 좋아하기 때문이지요.
서로 좋아한다고 해서 똑같을 필요는 없습니다. 마음을 열고 상대방이 다르다는 것을 이해하고 존중해야 합니다. “있는 그대로의 너를 좋아해.”라는 리종의 열린 생각 덕분에 폴은 새롭고 창의적인 해답을 생각해 냅니다. 바로 “꽃으로 만든 소시지.”이지요. 꿈과 사랑 가운데 하나만 선택하지 않고, 두 가지를 동시에 가질 수 있는 멋진 방법을 찾게 된 것입니다.

항상 용기를 가져요
폴은 문제가 생기자 리종을 피해 다니고, 아픈 척하면서 학교에 가지 않습니다. 문제를 피하면 당장은 괜찮은 듯 보이지만, 근본적으로 해결되는 건 아무것도 없습니다. 그저 문제를 떠안은 채 제자리에 머물 수밖에 없지요. 관계의 개선이든, 꿈을 이루기 위해서는 문제를 넘어 앞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폴은 용감한 기사처럼 문제와 마주합니다. 리종에게 그동안 숨겨 왔던 자신의 이야기를 건네고 마음을 표현하지요. 끝나지 않을 것 같던 속앓이가 용기를 가지면서 말끔하게 사라집니다. 그렇게 한 걸음 나아간 폴은 리종과 함께 행복한 미래를 그릴 수 있게 됩니다.
마음속 용기를 끄집어내 봐요. 높아 보이던 문제가 가뿐히 넘을 수 있는 작은 담으로 변해 있을 것입니다.
국내도서 > 어린이 > 1학년
국내도서 > 어린이 > 2학년
국내도서 > 창작 동화 > 다른 나라 창작 동화
국내도서 > 학습 도우미 > 읽기

빨리 학교 가고 싶어요
나도 사랑을 느껴요

나는 특별해
오드랑 글, 이자벨 보나모 그림, 김영신 옮김
내가 좋아하는 아이
오드랑 글, 스테파니 블레이크 그림, 이주영 옮김

아기똥꼬
스테파니 블레이크 글·그림, 김영신 옮김
엄청 좋은 빨간 자동차
스테파니 블레이크 글·그림, 김영신 옮김
똥이 안 나와!
스테파니 블레이크 글·그림, 김영신 옮김

들어 봐! 들리니?
앤 랜드 글, 폴 랜드 그림, 이상교 옮김
시간을 만드는 방법
에블린 드 플리허 글, 웬디 판더스 그림, 최진영 옮김
오늘 넌 최고의 고양이
후지노 메구미 글, 아이노야 유키 그림, 김지연 옮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