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나무 시리즈 5

땅돼지 아서

리보 쉐퍼 글, 아네 마띄 그림, 신은영 옮김 | 파란하늘
땅돼지 아서
정가
8,500원
할인가
7,650 (10% 850원 할인)
마일리지
383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06년 12월 10일 | 페이지 : 26쪽 | 크기 : 21.9 x 29.4cm
ISBN_10 : 89-92417-11-X | KDC : 853
원제
Erwin, Das Abenteuerliche Erdferkel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208 | 독자 서평(0)
교과관련
1학년 국어 2학기 12월 7. 상상의 날개를 펴고
1학년 국어 1학기 05월 "4. 아, 재미있구나!"
2학년 국어 1학기 07월 8. 재미가 새록새록
2학년 국어 1학기 06월 7. 따뜻한 눈길로
수상&선정
열린어린이 2007 여름 방학 권장 도서
fiogf49gjkf0d
모험을 좋아하는 땅돼지 아서는 바다 건너에 있는 세상을 탐험하기로 결심합니다. 다른 땅돼지들은 걱정이었지만 아서는 모험을 떠나게 되어 기분이 좋았지요. 아서가 도착한 곳에는 분홍빛 돼지들이 살고 있었어요. 분홍빛 돼지들은 아서의 생김새와 습관을 놀려댔답니다. 아서는 분홍빛 돼지들의 나라를 떠나 자기 나라로 돌아가기로 결심하지요. 겉모습이 다르다고 마음을 닫고 소통하기를 거부하는 어리석음을 꼬집는 이야기입니다.

땅돼지들이 사는 나라가 있다는 것을 믿지 못하는 분홍빛 돼지들. 분홍빛 돼지 루돌프는 아서의 말을 확인하기 위해 아서를 따라 땅돼지들의 나라로 떠납니다. 땅돼지들은 아서와 함께 온 루돌프를 보고 놀려대기 시작합니다. 아서는 자신이 분홍빛 돼지들의 나라에서 겪은 일을 땅돼지들에게 얘기해 주어요. 땅돼지들은 아서의 말을 듣고 더 이상 루돌프를 놀리지 않게 되지요. 그 후 땅돼지들과 분홍빛 돼지들은 사이좋은 친구 관계가 된답니다. 아서의 노력으로 분홍빛 돼지들과 땅돼지들이 친구가 되어가는 과정을 통해 겉모습이 전부가 아니라는 것과 마음을 열고 다가갈 때 진정한 관계를 시작할 수 있다는 교훈을 전달합니다.
리보 쉐퍼(Libor Schaffer)
스위스에서 활동하고 있는 작가입니다. 약 28권 정도의 아동책을 집필했습니다. 지은 책으로는 <성에 사는 꼬마유령 빌리발트>, <더 이상 울지 못하는 수탉>, <나의 크리스머스>가 있고, 스위스 여행서, 탐정소설 등을 썼습니다.
아네 마띄(Agnes Mathieu)
1956년 프랑스의 '흐미르망(Remiremant)'에서 태어났습니다. 낭시에 있는 에꼴 데 보자르(Ecole des Beaux Arts)에서 2년 동안 공부하였고, 그 후 스트라스부르그에 있는 에꼴 데 자르 데꼬라티프(Ecole des Arts Decoratifs)에서 4년 동안 삽화를 전공했습니다. 광고 회사에서 일을 하다 현재 스트라스부르그에서 남편, 그리고 두 아들과 함께 살며 프리랜서로 작품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신은영
이화여자대학교를 졸업하였습니다. 지금은 한 아이의 엄마이자 출판번역가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옮긴 책으로『미로 속 100만 년의 역사』 『퍼즐 속 10만 년의 역사』 『다이아몬드 공주』『악어를 잡아라』등이 있습니다.
땅돼지들에겐 모든 것이 만족스러운 생활이었어요. 그래서 아무도 그곳을 떠날 생각을 하지 않았답니다.

하지만 모험을 좋아하는 우리의 아서는 달랐어요.

그는 모두가 두려워했던 높은 산과 깊은 동굴을 용감하게 탐험한 유일한 땅돼지였어요.

아서는 누군가가 숨겨 놓았을 지 모르는 보물을 찾기 위해 모험을 계속했지만, 아무것도 찾아내지 못했어요.

그런데 아서가 이번에는 전혀 새로운 계획을 짜고 있었어요. 그것은 배를 직접 만들어 타고 바다 건너에 있는 세상을 탐험하는 일이었어요.
(본문 4~9쪽)
국내도서 > 어린이 > 1학년
국내도서 > 어린이 > 2학년
국내도서 > 그림책 > 다른 나라 그림책
국내도서 > 그림책 > 주제별 그림책 > 사회성 키우기

우린 다르지 않아요

선인장 호텔
브렌다 기버슨 글, 미간 로이드 그림, 이명희 옮김
개구리네 한솥밥
백석 지음, 유애로 그림
물 한 방울
월터 윅 지음, 박정선 옮김

무화과와 소년
미셀 오슬로 글·그림, 윤성희 옮김
오백 원짜리 왕관
뱅상 말론느 지음, 임정원 옮김, 앙드레 부샤르 감수
나무
다나 라이온스 글, 데이비드 데니어쓰 그림, 신은영 옮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