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령별 찾기
분야별 찾기

서지현

엄마한테 장난감 사 달라고 조르는 때를 거쳐 혼자서도 책을 읽을 만큼 쑥 자란 아이들 모두가 공감할 이야기를 담은 첫 그림책『엄마의 하나 둘 셋』을 지었습니다. 계원조형예술대학에서 그래픽디자인을 전공하고, HILLS에서 그림책을 탐구하며 즐겁게 다음 이야기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 1
  •  

  • 1
  •